여행기
  잘고른 민박^^ 게시물 포워드
작성일: 2008/05/06
작성자: 박선재
안녕하세요?
3박4일로 자유여행 일정을 잡아서 잘 다녀왔습니다.

도착 첫날, 떠나기 마지막날은 천일민박에서,
중간은 나리분지에서 잤죠.

사장님이 첫째날은 픽업하러 와주셨고.
(인상이 참 좋으셔영.^^v)

짐 놓고 봉래폭포 초입까지 데려다 주셔서 여행을 잘 했답니다.^^

둘쨋날에는, 등산 예정이여서. 도동대원사에서 출발하려고했는데
사장님이 알아서 kbs중계탑 입구까지 데려다 주셨구영.^^
(정말 감사드립니다..힘든것 정말 쪼금..)

원래 택시비도 생각했었고..걸어서 가야지..생각도 했엇는데
사장님이 잘 태워다 주셔서, 울릉도의 풋풋한 인심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.^^ 여러가지 정보도 주셨구요.

둘쨋날은 성인봉이랑 북면관광을 하고...셋쨋날 태하까지 간다음
도동에 도착하니..넘 힘듬..

사장님에게 혹시나 해서 전화해보니 도동에 계신다네용.
그래서 셋째날도 사장님의 친질한 픽업에 감동받았답니다.^^

마지막날까지 도동에 데려다 주셔서..
짐 놓는곳도 알려주시공. 덕분에가볍게 여기저기 다닐 수 있엇습니다.

여러모로 친절하시고, 얼굴한번 안 찡그려주시고.

집앞의 봉래폭포에서 내려오는 물소리는 정말이지...계곡같은

느낌입니다.^^

꼭 민박집이...집처럼 느껴졌으니까요.
(작은아버지 집?ㅎㅎ)

사장님 감사합니다~

처음간 울릉도가 낯설지 않고, 몸편히 맘편히 다녀올 수 있었습니다.

다른분들도 후회안하실듯.ㅎㅎ

제가 보기엔, 모텔보다 민박집이 나을 듯 한데,

다만 침대가 아니지만, 이불도 깨끗했고, 방, 화장실도 깨끗하고,

따뜻한 물도 잘 나왔답니다.

분위기 잡을 것 아니면, 민박도 추천.

햇볓, 물소리 좋더라구요~

버스정류장도 집에서 가깝공.

-이만-ㅎㅎ

미소~미소~

2008/05/06  10426번 읽음  
▲ 인정이란 무엇인가?
▼ 중후한 멋쟁이 사장님

Modify Delete Write Reply PrevNextList

Admin Menu 게시물:25, 쪽번호:1/2 오늘:0 
체크-선택보기 번호 제목 이름   등록날짜 조회
24 Text  울릉도 눈꽃축제 에 다녀오신 박현수씨 가족 여행기 박화수   2008/08/01 11973
23 Text  예약하고싶은데요,, 이성구   2008/07/26 8987
22 Text  Re: 예약하고싶은데요,, 관리자   2008/08/02 9490
21 Text  방 없으면 안돼요..!!흑흑 이미래   2008/07/01 7247
20 Text  Re: 방 없으면 안돼요..!!흑흑 관리자   2008/07/17 7118
19 Text  Re: 방 없으면 안돼요..!!흑흑 관리자   2008/07/17 6280
18 Text  7월30+31일 방2개 예약문의 김복주   2008/06/24 5596
17 Text  Re: 7월30+31일 방2개 예약문의 관리자   2008/07/09 6005
16 Text  천일민박사장님건강하세요 이두형   2008/05/19 9640
15 Text  인정이란 무엇인가? 홍종기   2008/05/06 7550
14 Text  잘고른 민박^^ 박선재   2008/05/06 10426
13 SUC40108.JPG (801KB)  중후한 멋쟁이 사장님 영감탱구   2008/04/28 9344
12 SUC40012.JPG (865KB)  울렁울렁 ~울릉도라... 영감탱구   2008/04/28 11519
11 Text  친절하게 안내해주셔 감사드려요 류재호   2007/07/20 14335
10 Text  환상적인 울릉도 여행 백성일   2007/07/10 17757
9 Text  정말 고마웠습니다 장문부   2007/07/08 16464
8 Text  이현주 님의 글입니다.(2001) 관리자   2007/02/28 19933
7 Text  이현석 님의 글을 옮깁니다(2002) 관리자   2007/02/28 19417
6 Text  울릉도에 신혼 여행을 오신 하주님의 글 옮김(2001) 관리자   2007/02/28 23021
[1][2]

 
 
EZBoard by EZNE.NET